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문의전화 032-715-7668
"스치면 인인이고,스며들면 사랑이다." 고객님과의 소중한 인연 오래 함께 하겠습니다

뉴스

인천시, 중국 롱리치 그룹 3년간(3만명) 기업회의 개최 업무협약 체결…

중국 롱리치 그룹(Longrich, 회장 서지위 徐之伟)이 인천에서 3년간 기업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오는 10월부터 앞으로 3년간 3만명의 롱리치 그룹 소속 임직원들이 인천에서 기업회의를 하는 것이다.

이는 지난 3월 6000명 규모의 중국 아오란 그룹 기업회의를 성공적으로 유치해 치른 이후 최대 규모이다.


따라서 인천이 중국 기업 인센티브 관광 최적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 인천항만공사는 10일 인천시청 접견실에서 중국 롱리치 그룹(Longrich, 회장 서지위 徐之伟)과 ‘롱리치 그룹 기업회의 인천 개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롱리치 그룹은 오는 10월 그룹 임직원 1만명을 시작으로 향후 3년간 총 3만명 이상이 참여하는 기업회의를 인천에서 개최한다.

또한, 각 협약 당사자들은 기업회의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오는 10월 예정된 롱리치 그룹 본사 30주년 및 한국지사 2주년 기념 행사를 위한 첫 기업회의 및 포상관광은 1만명이 동북아 최대 규모의 크루즈 선박인 퀀텀오브씨(Quantum of sea, 16만8000t) 2척에 나눠 타고, 10월 11일 인천 송도 신항에 도착하게 된다.

방문단은 송도국제도시를 포함한 인천에서 기업회의 및 갈라디너, 투어, 쇼핑 등 2일간의 일정을 보낼 예정이다.

지난 1986년 설립한 롱리치 그룹은 중국 장쑤성 창수시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화장품, 건강기능식품 등 1100여 종의 제품을 생산ㆍ판매하는 대형유통회사이다.

한국, 미국 등 20여 개국에 지사가 있으며, 중국 내 33만여명 이상의 직원 및 판매사원이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한국에는 지난 2014년 3월 서울 강남에 롱리치 한국지사를 설립해 운영 중에 있으며, 특히 한국지사는 롱리치 글로벌시장의 교두보 역할을 하는 중요한 위치로 주목받고 있다.

백현 시 마이스산업과장은 “이번 기업회의 유치는 유관기관이 신속하게 협력하고 노력해 이룬 결과로서 인천에 머무는 동안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좋은 추억만 쌓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연이은 기업회의 유치로 인천이 관광 경유지라는 오명을 벗고 관광 중심지로 자리 잡는 계기가 되고 있어 앞으로 인천이 기업회의 허브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9일 ‘중국 칭총 뉴미디어 그룹(中國青葱新媒体)’ 기업회의가 오는 11일 인천 월미전통정원과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하기 위해 중국 전역 8개 도시에서 총 18개 항공편을 통해 우수회원 및 임직원 870명이 입국해 오는 13일까지 4박 5일의 일정으로 체류한다.
 

댓글

댓글 남기기

4/lfdsRwm62_7sc-gSH4CUCTsu1Jr0ww1XEilxtgfjF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