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문의전화 032-715-7668
"스치면 인인이고,스며들면 사랑이다." 고객님과의 소중한 인연 오래 함께 하겠습니다

뉴스

외국인들 “휴~ 다행이다” 인천경제청, 송도 식당 메뉴판 외국어 표기 활성화

앞으로 송도국제도시에서는 외국어로 쓰인 식당 메뉴판을 쉽게 찾을 수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국제도시 내에 국제기구와 외투기업의 입주가 늘어나 외국인이 증가함에 따라 외국인들이 음식점에서 메뉴 선택을 쉽게 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음식메뉴 외국어 표기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인천경제청은 한국관광공사와 한식재단이 데이터베이스(DB)화한 영어, 중국어, 일어 등 3개 외국어로 표기된 3천900여 개의 외국어 음식 자료를 활용, ‘음식메뉴 외국어 표기 표준 안내서’를 책자로 발간키로 했다. 

이 자료는 송도지구 내 340여 개 일반음식점에 배부될 예정이다. 음식점에서는 안내서를 참고해 외국어 메뉴판을 자체적으로 제작 활용하면 된다. 음식점에서 외국어 메뉴판 지원 요청을 할 경우 A4 용지로 샘플(표본) 메뉴판을 만들어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경제청은 또 연수구가 지정한 우수 음식점 20여 곳에 접이식 메뉴판을 외국어로 제작해 제공, 외국인이 활용토록 할 예정이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외국인의 편리한 정주환경을 위해 이같은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올해는 송도국제도시를 시범적으로 시행하고 연차적으로 영종과 청라국제도시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신호기자

댓글

댓글 남기기

4/lfdsRwm62_7sc-gSH4CUCTsu1Jr0ww1XEilxtgfjF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