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문의전화 032-715-7668
"스치면 인인이고,스며들면 사랑이다." 고객님과의 소중한 인연 오래 함께 하겠습니다

뉴스

송도 신세계 복합쇼핑몰 사업본격화

인천경제자유구역에 투자유치가 본격화되면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8일 이영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박주형 ㈜인천신세계 대표이사, 김우식 인천도시공사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송도 신세계 도심형 복합쇼핑몰 건립 토지매매계약 체결식’을 개최했다.

신세계그룹은 세계적 투자사인 GIC싱가포르국부펀드가 참여하는 해외자본(약 2000만 달러)을 포함 총 5000억원 규모의 투자를 통해 부지 5만9600㎡(1만8068평)에 백화점, 대형마트를 포함한 엔터테인먼트, 문화시설 관련 콘텐츠를 갖춘 라이프스타일 복합쇼핑몰을 2020년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유정복 인천시장이 직접 인천경제청과 도시공사를 독려하면서 시 재정문제 해결을 위한 전방위적인 노력을 한 결과 2년여 동안 끌어왔던 외투기업과의 토지매매계약을 마침내 체결하게 된 것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인천경제청은 정체돼 있던 투자유치 활성화에 물꼬를 트게 됐다.

특히 롯데, 이랜드, 현대 등 유통클러스터 조성으로 경제자유구역 개발 촉진과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는 것이다. 

송도복합쇼핑몰은 인천국제공항 등 뛰어난 수송인프라를 바탕으로 해외 관광객 수요까지 흡수하게 돼 경제적 파급효과는 물론 송도 브랜드 가치 제고 및 국제도시 위상정립의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인천경제청은 1365억원의 토지매각대금을 확보해 재무상황이 호전되고, 인천도시공사는 송도 브릿지호텔 일괄매각(900억원)을 통해 재정건전화가 가능해졌다. 신세계 부지 인근 인천경제청 소유 미매각 용지(47개 필지)도 적정가에 조기 판매를 유도할 경우 송도지역 토지 매각이 크게 활성화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이번 개발사업은 지역 업체 참여 적극수용, 지역주민 우선채용 등을 통해 3000명 이상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용진 신세계 그룹 부회장은 “동북아 국제 비즈니스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는 인천 송도 경제자유구역에 복합 상업시설 건립을 위한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

댓글 남기기

4/lfdsRwm62_7sc-gSH4CUCTsu1Jr0ww1XEilxtgfjF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