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문의전화 032-715-7668
"스치면 인인이고,스며들면 사랑이다." 고객님과의 소중한 인연 오래 함께 하겠습니다

뉴스

부영그룹 "송도테마파크 7천200억 투자 약속 지킨다"

투자비 뻥튀기 의혹 일축…관련 자료 인천시에 제출 예정

 

부영 송도테마파크 조감도
부영 송도테마파크 조감도[부영그룹 제공=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부영그룹은 인천 송도테마파크 투자비를 부풀렸다는 의혹을 일축하고, 당초 계획대로 7천200억원을 테마파크 조성에 투자할 것이라고 24일 밝혔다.

부영은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실제 투자비를 줄이려고 놀이기구 도입 비용을 과다하게 부풀렸다는 인천평화복지연대의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다.

'슈퍼자이로타워 예상 건설비가 부영이 제시한 200억원에 한참 못 미치는 136억원'이라는 인천연대의 주장에 대해 "외부 경관조명, 운송통관비, 페인트 도색 등 부대비용을 따지면 200억원을 투입해야 하는 것으로 산정됐다"고 밝혔다.

인천시 담당 고위간부와 부영 계열사 대표 사이에 학연과 옛 근무처 등으로 얽힌 인맥관계가 사업 기간 연장 등의 특혜로 이어진 것 아니냐는 의혹 제기에 대해서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이라고 반박했다.

송도테마파크는 2020년 상반기 연수구 동춘동에서 49만9천㎡ 규모로 개장할 예정이다. 부영은 테마파크 옆 53만8천600㎡ 부지에 아파트 건설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시민단체들은 부영이 아파트건설 개발 이익금의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차원에서 테마파크를 조성하는 만큼, 당초 약속한 투자비를 실제로 투입하는지 인천시가 철저히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댓글

댓글 남기기

4/lfdsRwm62_7sc-gSH4CUCTsu1Jr0ww1XEilxtgfjFak